Media Log

의대생 일기 - 본과 4학년 개강이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4주간의 짧은 겨울방학이 끝나고, 수요일부터는 실습을 위해 다시 병원 출근을 해야한다. 선택실습을 도는 교수님께 오늘 문자를 드렸더니, 수요일 아침 8시 30분까지 내과 의국으로 오라고 알려주셨다. 본과 3학년 실습을 도는 내내 빠르면 7시, 아무리 늦어도 8시에 출근을 해야 했는데, 8시 30분까지 오라고 하셔서 새삼 감사함을 느꼈다. 알람 시간을 무려 30분이나 늦게 맞출 수 있으니 말이다.ㅎㅎ


짧은 방학이었지만 예전부터 구상만 해오던 영어공부 사이트(텐큐 잉글리쉬: http://tenq.kr/)를 이번에 제작하면서 시간을 나름 알차게 보낼 수 있었던 것 같다. (관련글: <텐큐 잉글리쉬> 영어공부 사이트를 정식 오픈합니다!) 사이트를 오픈한 지 이제 1주일 정도가 지났는데, 벌써 2,898명의 방문자가 다녀가셨고, 76명의 회원님도 생겼다. 설연휴 기간 동안 영어단어 스터디 멤버도 모집해서 오늘부터 시작을 했는데 많은 회원님들께서 참여를 해주셔서 그저 감사할 따름이다. 나 역시 한동안 소홀했던 영어공부를 다시 시작하면서 회원분들과 의지를 다지고 있다. 시작은 비록 미천하지만 훗날 영어공부와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담아내는 사이트로 발전해나갈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해나갈 것이다.


물론 올해는 의사국가고시라는 큰 산도 넘어야 한다. 합격율이 90%가 넘는 시험이라고는 하지만, 실기시험과 필기시험에 모두 합격을 해야하므로 열심히 준비를 해야 나도 내년 이맘 때 쯔음에 의사 면허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얼마 전에 졸업을 앞둔 친한 선배님이 짐을 정리하면서 자신의 의사국가고시 준비 자료를 나에게 물려주셨는데, 그 자료를 받는 순간에서야 '아, 나도 이제 본과 4학년이 되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예과 1학년 때 입학해서 본과 선배님들께 보일 장기자랑을 준비하면서 밤을 새던 시절이 엊그제 같은데, 올해 3월달에는 본과 4학년의 신분으로 동문회에 참석하여 귀여운 신입생들의 장기자랑을 보게 되었으니 말이다. 그 때는 참 힘들었는데 지나고보면 다 추억이다.

학창 시절이 이제 1년 밖에 남지 않은 시점에 예전에도 블로그에 올렸던 연세대 의대 전우택 교수님이 의대생 시절을 회상하면서 작성한 글을 다시 올려본다. 블로그를 운영하다보면 의대 신입생들이 나에게 상담 메일을 보내는 경우가 많은데, 아래 글을 참고하면 좋을 것이다.






신고

소중한 댓글 감사드립니다.^^
네이버 이웃추가, RSS 구독, 트위터 팔로우, 다음뷰 구독, 이메일 구독 모두 환영합니다!
  1. 크로바 at 2014.02.03 16:19 신고 [edit/del]

    사이트 오픈 축하드립니다.
    항상 열심히 생활하시는것 같아 좋은 결과 있을겁니다.

    Reply
  2. Blah.kr at 2014.02.19 21:24 신고 [edit/del]

    의대생의 일기라고 해서 호기심에 들어와봤는데, 알고보니 제 후배님이시네요 ^^
    학생 때 만들었던 추억들이 무엇보다도 소중한 것 같습니다.
    학생때는 시간도 너무 부족하게 느껴지고, 삶도 각박하게 느껴지는데...
    돌이켜 생각해보면, 시간도 삶도 가장 풍성했던 시절이었던 것 같네요.

    Reply
    • Channy™ at 2014.02.20 00:08 신고 [edit/del]

      반갑습니다^^
      저 역시 학생 때의 추억이 오랫동안 갈 것 같습니다ㅎㅎ

      블로그 둘러보니 스킨 직접 제작하신 것 같던데 정말 대단하십니다~
      저도 다음 기회에 CSS 제대로 마스터해보려구요^^

      블로그 자주 놀러가도록 하겠습니다!

  3. 곰곰 at 2014.03.08 22:33 신고 [edit/del]

    이런 좋은 블로그 발견하게 되서 기분이 좋네요!
    담에 좀 더 자세히 보고 질문이 있으면 할게요.

    전 본과3학년학생이구요 !!

    영어사이트를 만드시다니.. 대단하신거같아요!
    저도 더 열심히 노력해야겠다는 의지를 듬뿍받고가요!

    Reply
  4. 본4네? at 2014.05.08 19:59 신고 [edit/del]

    ~으리라
    라는 글 보고 지금 이시기와 잘 맞아 떨어집니다 ㅎㅎㅎ
    참 지나고나면 그의미를 안다는게 우리의 삶이 아니런지...
    좋은 의사되요 우리 ㅋㅋ

    Reply
  5. 김준 at 2016.03.11 07:10 신고 [edit/del]

    시험 합격하셨나요?

    Reply

submit